애견명 우주 태어난날 15년 전쯤
성 별 하늘로간날 17/09/19 밤11시반경
품 종 말티즈 당시몸무게 5 Kg
주인명 우주마미

 

참배: 2,813 명 헌화 : 106 번


보고싶는 우주야! 눈 한번 마주치고 싶어도 니가 없고, 만져보고 싶어도 니가 없고, 불러도 이제 대답도 안 하는구나.... 나와 함께 해줘서 너무 고맙고,감사하고,행복했어. 이제 떠나고 없지만, 내힘든시기에 내 곁에 와서 함께 해줘서 고마워~ 우리우주는 얌전해서 잘 짖지도 않고,햇님이 한테 양보만하고. 항상 지그시 바라봐주고 그랬는데... 자리에 누우면 항상 겨드랑이사이로 쪼르르 와서 자리잡고, 안겨 자곤했는데... 그런 우주가 이제 없네... 이렇게 보내고나니 미안한 마음밖에 없구나 좋은옷 많이 못 사줘서 미안하고, 산책 많이 못해줘서 미안하고, 이쁜우주 이쁘게 미용 못해줘서 미안하고, 한번 이라도 더 안아 주지 못해서 미안하고, 이제 보니 사진도 많이 못 찍었더라. 그것도 미안해!!! 넌 가고 없지만, 내 맘 속엔 항상 있을꺼야 사랑한다 우리우주~~^^
 
우주마미
17-09-22 07:20  
옛날 사진을 꺼내어 보니
우리 우주가 이렇게 이뻣었나 싶어~~
그땐 왜 몰랐을까?
우주마미 비밀글
17-09-22 19:16  
비밀글 입니다.
우주마미
17-09-27 23:21  
우리 우주 처음 만났을때 현관 안까지 따라들어와서 나가가지도 않고,
같이 살면 안돼요?
하는 눈빛으로 서 있던 모습이 아직도 생생하게 기억이 나는구나.
정말 많은 일들과 나날들을 함께 해주었구나
함께 할땐 엄청나게,  유별나게 이뻐해 주지도, 챙긴것도 아닌 것 같은데...
너가 떠나고 나니, 이렇게 생각나고, 맘이 아픈건
우리 우주가 내 삶의 일부이여서가  아닌가 싶어....
함께 해 줘서 고마워~~~
근데 우주야~~~. 햇님이는 니 생각 안 나나봐~~~ 나쁜 X ~~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