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견명 복실이 태어난날 2004년
성 별 하늘로간날 2012년6월4일
품 종 아키다 당시몸무게 20kg
주인명 현서

 

참배: 3,764 명 헌화 : 70 번


복실아.. 현서언니야..
이제는 아프지 않지?  미안해.. 옆에 있어주지 못해서..
더 빨리 고통에서 널 해방시켜줬어야 했는데..
그러질 못했네.. 우리 먹순이가 밥도못먹고..
홀쭉 말라가니까 언니도 마음이 너무 아프더라..
미안해.. 우리 복실이.. 많이 챙겨줬어야 했는데..
복돌이만 더 예뻐한거 같아서.. 미안해..
아프지마라.. 맛있는거 많이먹고..
마음껏 뛰어놀고.. 좋은친구들 많이 사귀고..
다음생에 태어난다면 아프지마라.. 아프지마..
이제는 편안할까..
무섭고 아프고 힘든데.. 마지막에 곁에없어서 미안해..
보내주는것도 쉽지 않구나..
아프지마.. 행복해야해..
다음생에 함께하게된다면, 고통속에 널 혼자 두지 않을께..
더 많이 사랑해줄께..
미안해.. 하늘에서 행복하렴..

                     
                                                              사랑하는 복실이에게..

                                                                    못난 현서언니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