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삐야~~잘지내지??

  Trackback

예삐맘 0 462 2021-03-18 21:41


우리 예삐의 흔적이 너무 많아 너가 무지개다리를 건너 엄마곁에 없다는 사실이 아직도 믿기지가않네!!
까만눈을 동그랗게뜨고 엄마를 쳐다보는 사진을보면서 매일 입을 맞춘단다~~ 참!! 예삐가 보내준 동생 콩순이는 할머니사랑 듬뿍 받으면서 잘지내고있단다... 예삐 너랑 노는거 먹는거 너무 똑같은거같애!! 그곳에서 잘지내고 또만나자^^ 예삐야....사랑해